실시간뉴스

중국최신뉴스
전체글 수: 14,063
해관총서, 역외 전자상거래 업체 관리 유예 방안 발표
2016-06-02 10:47:49

 
▲<사진=百度>

지난 5.26(목) 증권일보는 5.24일 발표된 해관총서 내부 문서인 <해관총서 판공청의 역외 전자상거래 업체 소매 수입 관련 新 관리감독 요구사항에 관한 통지> 내용을 인용, 역외 전자상거래 업체의 수입품에 대한 통관 신고서 제출 유예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.

해관총서 문건에 따르면, ‘17.5.11일까지 상하이, 항저우, 닝보(寧波), 정저우(鄭州), 광저우, 선전, 충칭, 텐진, 푸저우(福州) 및 핑탄(平潭) 등 시범지역에서는 新 역외 전자상거래 규정 실시 이전 관리감독 방안을 적용하여, 역외 전자상거래 업체의 상품 수입에 대해 통관 신고서 제출, 화장품, 영유아용 배합분유, 의료기계, 건강식품에 대한 수입 허가증 및 등록을 면제한다.

또한, 역외전자 상거래 업체가 아닌 개인의 해외직구의 경우에도 동일한 유예기간을 적용해 화장품, 영유아용 배합분유, 의료기계, 건강식품 수입 시 요구되었던 수입 허가증 및 등록 등을 면제하기로 결정했다.

증권일보는 한국·일본 상품 수입 전문 역외 전자상거래 업체 보로미글로벌쇼핑(波羅密全球購) 등 업체 관계자들의 방안을 인용해 전자상거래 업체들은 이미 5.24(월) 해관총서로부터 관리 유예 방안 관련 통지를 전달 받았으며, 유예 방안에 따라 사업을 진행 중이라고 보도했다. <미디어광장 보도국>





 



 
추천 : 0
코멘트 0
번호
제목
글쓴이
일자
추천
13988
2016-06-06
0
13987
2016-06-02
0
13986
2016-05-31
0
13985
2016-05-31
0
13984
2016-05-30
0
13983
2016-05-30
0
13982
2016-05-30
0
13981
2016-05-25
0
13980
2016-05-24
0
13979
2016-05-18
0
13978
2016-05-18
0
13977
2016-05-16
0
13976
2016-05-12
0
13975
2016-05-12
0
13974
2016-05-12
0
13973
2016-05-12
0
13972
2016-05-11
0
13971
2016-05-11
0
13970
2016-05-11
0
13969
2016-05-10
0
13968
2016-05-10
0
13967
2016-05-06
0
13966
2016-05-06
0
13965
2016-05-06
0
13964
2016-05-05
0
 
CopyrightⒸ by TJPlaza 2014. All rights reserved